欢迎访问延边大学附属医院(延边医院)官网

24H健康热线 (昼) (夜)

协同办公系统

分级诊疗

媒体看延医
首页 > 新闻公告 > 媒体看延医

[黑龙江朝文报]윤영일 의사 도미니카 국제의료지원 마치고 귀국

2011-03-01

윤영일의사(우)가 도메니카에서 흑인어린이를 검진하고 있다./본사기자

  (흑룡강신문=연변) 윤운걸 길림성특파원 = 길림성 연변대학부속병원(연변병원)소아과 윤영일(조선족)부주임의사가 2년간의 도미니카 국제의료지원을 마치고 25일 연길에 무사히 도착했다.

  연변대학부속병원 당위부서기 겸 부원장 리림호와 기타 관계자들이 연길키차역에서 윤영일 의사의 무사귀환을 맞이하고 그에게 꽃다발을 안겼다.

  2009년 2월 이 병원에서는 국가상무부,외교부,위생부의 국제적지원임무지침에 따라 윤영일의사를 북아메리카주 도미니카에 의료지원자로 파견하기로 했다.

  이번 의료지원자의 요구는 엄격했지만 국내 유수 지원자들을 제치고 소아과분야에서 윤영일의사가 뽑혔던것이다. 이번에 국내에서는 길림성종양병원과 운남성병원의 두명의 의사가 윤영일의사와 함께 원정의료지원의 길에 올랐던것이다.

  윤영일의사에 따르면 도미니카는 아메리카주 카리브해 이스파니올라섬의 동반부를 차지하고 있는 섬나라로 국토면적은 근근히 751킬로미터에 달하며 인구는 7만 7000여명밖에 안되며 위생조건이 아주 나쁘다.

  윤영일의사는 고온환경과 위생 및 생활조건이 아주 나쁜 상황에서도 여러가지 곤난을 극복하고 2년간 흑인환자를 비롯한 수많은 어린이 환자를 사경에서 구해줘 현지인들의 찬탄이 끊기지 않았다고 병원관계자는 설명했다.

  길림성 룡정시 태생인 윤영일 부주임의사는 1986년도 7월에 뻬쮼의과대학을 졸업했으며 1997년7월에 연변대학 의학원에서 석사학위를 취득,소아과분야의 순환계통,호흡계통,소화계통 및 신생아질병의 진단과 치료에서 큰 돌파를 가져왔다. 그가 쓴 론문 “인슐린양 생장겐-1대산소 및 혈액결핍신생쥐뇌세포영향”은 2003년길림성과학기술진보 3등상을 수상했으며 “직립경사실험이 혈관미주신경의 진단의의”등 수십편의 론문이 성급이상 의학간행물에 발표됐다.